나노하의 애니클립 - 스파이럴 ~ 추리의 끈 (추리게임 뫼비우스의 띠) : 묻지마식 달리기 // 「스파이럴 ~ 추리의 끈」은 10년 전, 「아즈망가대왕」으로 확실한 탄력을 받은 J.C Staff가 제작한 작품으로, 국내에서도 로컬라이징이 이루어져서 「추리게임 뫼비우스의 띠」라는 명칭으로 알려져 있다. 갑자기 종적을 감춘 형을 찾는 과정에서 밝혀지는 ‘블레이드 칠드런’이라는 저주받은 아이들의 존재. 태어날 때부터 저주받은 아이들이라니 얼마나 그럴싸한 아이템인가. 그러나 그렇게 흥미로운 설정에도 불구하고, 이 작품은 빈약한 이야기의 합리와 뜬구름 잡는 이야기만 늘어놓는 허술함 탓에 강렬한 첫 인상은 뒤로 갈수록 무참하게 허물어져 내린다. 극 중 주인공과 블레이드 칠드런 사이에서 벌어지는 추리 배틀은 충분히 볼만한 요소를 제공하고 있지만, 관객들이 납득할만한 이유까진 제공하지 못한다. 그들이 왜 저주받았는지, 왜 죽어야하는지에 대한 모든 의문에 대한 답변을 거부한다. 묻지마식의 스토리 전개가 상황에 따라선 관객들의 호기심을 증폭시킬 수 있는 장치로 활용될 수 있다고 하지만, 기본적으로 필요한 설명조차 생략해버리는 이 작품의 구조는 호기심은커녕 보는 이들의 짜증을 증가시킬 뿐이다. 목적지도 모른 채 가속 페달만 밟아대는 택시에 탄 기분이 이런 것일까.
블로그 이미지

나노하.

다음에 던질 공이, 내 인생 최고의 공이라고 생각하고 던져라 - 필 니크로

댓글을 달아 주세요

  • BlogIcon SinGalon 2012.06.01 09: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 만화는 정말 볼만했고 떡밥 회수도 잘된편이였는데 애니쪽에선 상당히 실망이 크긴했었어요 .... 차라리 만화 원작 그대로 스토리를 진행했더라면 어땠을까.. 하는 기분도 들더라구요..;;

  • BlogIcon sting05 2012.06.01 17: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작은 퀄이 괜춘했는데..... 애니화 하면서 망했음

  • BlogIcon 취비(翠琵) 2012.06.01 22: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못본작품이군요~
    어느정도인지 함 봐야겠네요 ㅎㅎ

  • lagny 2012.06.06 00: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의도와는 달리 진행할수록 방향성을 잃어가는 애니메이션이 도달할 수 있는 안타까운 결론을 보여주는 대표작입니다~

  • 연기? 2014.05.10 16: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스토리나 비주얼은 개인취향인거고 연출이야 이상할 수 있다지만 연기는 뭘 보고 평가하시는거죠?;;
    캐릭터들의 움직임이 연기인가요?스무스하게 움직이면 연기 잘한거고 아니면 못한건가요?;;
    그냥 취향이신 작품은 연기도 좋은거고 아닌 작품은 같은 성우가 해도 연기가 별론 건가요;;
    이 작품을 봤지만 성우들이 연기를 못했다는 생각은 안 들던데;; 의문스럽네요 ^^;;;
    하긴 연기도 개인 취향일 수도 있네요. 그냥 지나가다가 어이없어서 글 남겨봅니다^^;;
    리뷰는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평이고 여기는 개인 블로그니깐요 ^^
    실례했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리뷰 많이 작성하시기 바랍니다.